검색

양향자 본격 선거운동 돌입, 마재사거리 출근인사

“선거보다 코로나19 예방이 먼저...사회적 거리두기 준수하겠다”

- 작게+ 크게

김대혁
기사입력 2020-04-02

 



더불어민주당 양향자 후보(광주 서구을)가 2일  4.15총선 공식 선거운동에 본격적으로 돌입했다.

 

양 후보는 이날 아침 7시 마재사거리에서 아침 출근인사를 시작으로 첫 일정을 시작했다. 이후 민주당 광주시당 주관으로 8명의 후보자들이 참석하여 국립5·18민주묘지를 참배일정을 진행했다.

 

양 후보는 참배에 앞서 방명록에 ‘대한민국 정체성은 광주정신입니다’라고 적었다.

 

양 후보는 코로나19의 비상상황 속에서 율동과 선거 음악 없는 ‘조용한 선거운동’을 펼칠 방침이다. 다만 유세차는 소리 없이 영상만 활용할 계획이다.

 

양 후보는 “선거보다 주민 건강을 위협하는 코로나19 예방이 먼저”라며 “5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여 통상적인 선거운동이 아닌 조용한 선거에 집중하겠다”고 밝혔다.

 

이어 양 후보는 “민생당보다 더 민생을 생각하고, 미래통합당보다 더 미래로 나아가겠다”라며 “멈춰 있는 광주의 경제 시계를 다시 돌리기 위해 이번에는 양향자를 꼭 선택해달라”고 밝혔다.

 

김대혁 기자 hdk0560@hanmail.net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

Copyright ⓒ 온투데이. All rights reserved.